•  
     
    성형상담 검색
    해결된 질문
    답변중인 질문
    자주하는 질문
    나의 상담 내역
    > 성형상담 검색 
    이마거상 수술한지 1주일 됐습니다.
    :   ps1 : 2019-02-27 오전 6:26:39     : 332

    선생님 안녕하세요.

    이마거상 수술한지 1주일 되었습니다.

    눈썹뼈 축소(절삭/절골)와 내시경 이마거상을 병행(엔도타인 아님)하였는데요.


    이마거상 필요성은 별로 못느껴서 눈썹뼈 축소만 하려고 했는데

    축소된 만큼 남는 피부가 쳐진다고 하여 이마거상도 병행하였습니다

    (추미근, 활미근 등 근육 절제하였다고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수술하고 보니 이마가 지나치게 넓어져서 황비홍 같이 보기가 싫은 겁니다.

    그리고 아무리 1주일 밖에 안됐다지만, 가운데에 비해 좌우를 많이 당겼는지 좌우가 너무 당기고요


    그래서 이마거상한 것을 조금 풀고 싶어요.

    수술 전 상태로 100% 돌아가지는 못하더라도 지금 이마 넓이를 줄이고 싶습니다.



    1. 검색해보니, 이마거상 풀려면 유착되기 전에 최대한 빨리 하는게 좋다고 하는데

    보통 이마거상 하여 이마 피부조직, 뼈가 유착되는 시점은 언제일지요?

    즉, 수술 후 최소한 언제까지 이마거상을 풀어야 하는 것일까요?



    2. 이마거상 푸는 것도 결국 다시 이마 조직과 뼈를 박리해서 위치를 재조정하는 것일텐데

    그럼 결국 이마거상으로 최초 1회 박리 + 유착 전 이마거상 풀어서 2회 박리가 되는데

    이렇게 되면 수술 안하거나 이마거상 풀지 않은 경우보다 이마 쳐지는 속도가 더 빠를지요?



    3. 이마거상으로 이마를 이미 당겨놔서 피부가 늘어난 상태이고 (이마 1cm 넓어졌어요)

    눈썹뼈까지 절삭하여 어느정도 피부가 남는 상태일거라 생각되는데

    거상을 풀게 되면 늘어난 피부가 울게 된다든지 하는 문제는 없을지요?



    4. 만약 3번과 같은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면, 1cm 거상한 것을 풀면서

    1cm 거상한 전부를 되돌리는게 아니라 0.5~0.7cm 정도만 풀어서 낮춘다든지 하는 방법을 하면

    이마 피부가 많이 운다든지 하는 문제를 그나마 완화시킬 수 있을까요?



    5. 이마 가운데보다 좌우 양 옆이 당기는 문제도 있지만 이마거상을 풀고 싶은 가장 큰 이유는

    넓어진 이마 때문인데 이마거상을 풀지 말고 기다렸다가 차라리 이마 축소술을 받는 것도 대안이

    될까요?


    이마거상 약간 풀어서 이마 높이 낮추기 vs 이마거상 그대로 두고 6개월 후에 이마축소술 하기


    어떤게 나을지 고민되네요.



    미리 답변 감사드리고요.


    검색해보니 이마거상 풀려면 유착되기 전에 해야 한다고 해서 

    급한 마음에 답답해서 여기에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답 변 1 : 이마거상술 풀기 작성일 : 2019-02-27 오후 4:51:48  
    작성자 :   항노화성형연구회

    1. 이마거상 풀려면?

       : 완전한 유착은 3개월 정도의 시간이 걸리지만, 일반적인 유착은 2주정도만 지나도 이루어집니다.

       : 수술후 언제까지 이마거상을 풀어야 하는지에 대한 정확한 이론은 없습니다.

       : 수술을 받으신지 일주일밖에 지나지 않아서 붓기로 인하여  일시적으로 더 넓어보일 수도 있습니다.

       : 수술의 결과를 평가하기에는 너무 이른 시점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2. 이마거상을 안하거나 이마거상 풀지 않은 경우보다 이마 쳐지는 속도가 더 빠를지요?

       : 적절한 위치에 놓여진다면 반드시 그렇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3. 이마 피부가 늘어난 상태인데 거상을 풀게 되면 늘어난 피부가 울게 된다든지 하는 문제는 없을지요?

       : 아마 그러지는 않을 것입니다.

     

    4. 1cm 거상한 것을 0.5~0.7cm 정도만 풀어서 낮춘다든지 하는 방법을 하면..

       : 그런 방법은 없습니다.  얼마를 풀어서 어느 정도를 낮출 수 있느냐하는 것은  수술받은 사람의 이마

         조직의 특성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므로  예측하기 어렵습니다.

        

     

    5. 이마거상을 풀지 말고 기다렸다가 차라리 이마 축소술을 받는 것도 대안이 될까요?

      : 수술을 받고 최소 3개월 이상 경과한 다음에 수술 결과를 평가하셨으면 합니다.

      : 성형외과 전문의에게 수술받으셨다면, 해당 병원 원장님의 의견을 믿고 경과를 지켜보시기 바랍니다.

      : 수술을 하신 원장님이 그 수술의 방법, 경과, 결과에 대해 가장 잘 알고 계시기 때문에 원장님과 상의

        하시는 것이 가장 바람직합니다.

     

    6. 위의 답변은 질문자의 현재사진이나 직접 상담을 통하여 이루어진 것이 아니기 때문에 부정확할 수

       있습니다.

     

     

     

     

     

     

     

     

     

     

     

     

     

     

     

     

     

     

     

     

     

     

     

     

     

     

     

     

     

     

     

     

     

     

     

     

     

     

     

     

     

     

     

     

     

     

     

     

     

     

     

     

     

     

     

     

     

     

     

     

     

     

     

     

     

     

     

     

     

     

     

     

     

     

     

     

     

     

     

     

     

     

     

     

     

     

     

     

     

     

     

     

     

     

     

     

     

     

     

     

     

     

     

     

     

     

     

     

     

     

     

     

     

     

     

     

     

     

     

     

     

     

     

     

     

     

     

     

     

     

     

     

     

     

     

     

     

     

     

     

     

     

     

     

     

     

     

     

     

     

     

     

     

     

     

     

     

     

     

     

     

     

     

     

     

     

     

     

     

     

     

     

     

     

     

     

     

     

     

     

     

     

     

     

     

     

     

     

     

     

     

     

     

     

     

     

     

     

     

     

     

     

     

     

     

     

     

     

     

     

     

     

     

     

     

     

     

     

     

     

     

     

     

     

     

     

     

     

     

     

     

     

     

     

     

     

     

     

     

     

     

     

     

     

     

     

     

     

     

     

     

     

     

     

     

     

     

     

     

     

     

     

     

     

     

     

     

     

     

     

     

     

     

     

     

     

     

     

     

     

     

     

     

     

     

     

     

     

     

     

     

     

     

     

     

     

     

     

     

     

     

     

     

     

     

     

     

     

     

     

     

     

     

     

     

     

     

     

     

     

     

     

     

     

     

     

     

     

     

     

     

     

     

     

     

     

     

     

     

     

     

     

     

     

     

     

     

     

     

     

     

     

     

     

     

     

     

     

     

     

     

     

     

     

     

     

     

     

     

     

     

     

     

     

     

     

     

     

     

     

     

     

     

     

     

     

     

     

     

     

     

     

     

     

     

     

     

     

     

     

     

     

     

     

     

     

     

     

     

     

     

     

     

     

     

     

     

     

     

     

     

     

     

     

     

     

     

     

     

     

     

     

     

     

     

     

     

     

     

     

     

     

     

     

     

     

     

     

     

     

     

     

     

     

     

     

     

     

     

     

     

     

     

     

     

     

     

     

     

     

     

     

     

    Comment